본문 바로가기

탈모 자가진단 방법 [건강커뮤니티 > 건강 이슈정보] for Mobile


[두피탈모] 탈모 자가진단 방법

청아연한의원 조회 : 2,447
하루에 빠지는 머리의 개수를 세어 봄으로써  자신의 정확한 탈모 정도를 진단해 볼 수 있다.

자기의 머리가 하루에 몇 개 정도 빠지는지 알고 있는 사람은 거의 없다. 그러나 본인에게도 탈모가 있을지 모른다는 걱정 하고 있는 사람에게 이것은 유용한 진단법이 된다. 이 방법은 탈모여부를 자가진단하는데 유용하며, 탈모의 정도와 진행 속도등을 추정하는 중요한 근거가 된다.

하루에 빠지는 머리 중 80-90%가 감고 빗고 말릴 때 (드라이 포함) 빠지게 되므로 이때 빠지는 것만 모아도 하루에 빠지는 모발의 개수를 비교적 정확하게 추정할 수 있다. 단,  머리를 정확하게 24 시간 간격으로 감은 후 측정해야 한다.

감을 때 빠지는 머리는, 세면대에 물을 받아 머리를 감은 후 빠진 머리를 모으는 게 가장 쉬우며, 그외에도 세수 대야를 이용하는 방법, 샤워 부스 물 내려가는 곳에 그물망을 쳐놓고 모으는 방법 등이 있다.

머리를 말릴 때는, 먼저 수건으로 머리를 감싸고 머리를 모으기 편한 곳으로 이동한다. 드라이와 빗질을 같은 자리에서 하고, 다 끝난 후 바닥에 떨어진 머리를 모으면 된다.

이렇게 감을 때와 말릴 때 빠진 머리를 모두 합해 세어보면 되는데 그 진단기준은 다음과 같다. 빠진 머리가 모두 합해서 40개 이하인 경우는 정상, 40-70개는 조금 많이 빠지는 정도,70-100개는 탈모가 확실, 100개 이상인 경우는 심한 탈모이다.

같은 사람도 날마다 빠지는 개수가 다르기 때문에 1주 간격으로 3-4회 체크해본 후에 평균을 내보는 게 더 좋다. 왠지 요즘 머리가 많이 빠지는 느낌이 든다고 생각될 때도 체크해 보면 좋다. 

단, 빠지는 모발의 개수가 정상이라고 해서 탈모가 없는 것은 아니다.  모발의 개수는 정상 범위이더라도 모발이 가늘어지면서 숱이 줄어드는 경우도 많으므로 이를 염두해 둬야한다.

건강 이슈정보

분류
Total 409 RSS
List
 1  2  3  >  >>

전화상담 요청하기

- -

원하는 시간에 상담전화를 드리겠습니다.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
동의합니다. 동의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