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목주름관리 시술로 도움을 받아요. [온라인 > 아연이 건강하고 아름다운 Story] for Mobile


[라인업-바디리프팅] 목주름관리 시술로 도움을 받아요.

신윤경 조회 : 1,385

   


최근 다양한 방법을 통해 얼굴의 주름이나 
볼륨 등은 대체로 선호도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목주름관리 ..
이에 대해서는 피부과의 주사시술로는 
효과저하나 부작용의 사례로 
관리가 어렵다는 걸 많이 아실 텐데요.

오늘은 그래서 매선요법으로 
목주름시술을 받게 되면 
어떤 점에서 좋은지, 효과는 어느 정도인지 
설명과 함께 평소 어떤 관리에 주목을 해야 하는지 
상세히 알려드려봅니다.

   
    
    


참고로, 목주름시술이라 하고, 
효과가 아무리 좋다 하여도 
매선 하나만으로는 완전히 없어지지는 않는답니다.

이와 함께 목의 크고 작은 근육을 
함께 잡아주면서 효과 또한 극대화해주는 
안면침과 약침도 함께 받게 되는데요.
     

    
             



깊어진 정도에 따라, 
이렇게 개수 종류가 조금씩 달라지게 됩니다.

얼굴보다 나이를 더 정확히 알려주는 
목주름관리 시작해볼게요.


    
    
             



목 부위의 근육과 피부에 녹는 실을 
자입하므로서, 
녹는 기간 동안 엘라 스킨과 콜라겐 생성을 
유도하게 됩니다.
      

    
    


또, 이와 함께, 
연관 부위의 경혈 부위도 함께 자극을 하면서 
혈액순환과 림프순환도 동시에 
촉진을 유도하게 되는 것이 
목주름관리의 첫 번째입니다.


    
    
   


깊게 파인 목주름관리로는 시술 외에도 
평소 관리를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서 
지속기간도 조금씩 차이가 납니다.

그럼 지속기간이 끝나면 처음으로 돌아가나요?
그건 아니랍니다.

이렇게 결과를 극대화했다면, 
유지를 위해서 어떻게 하시느냐에 따라서 
지속도 달라지며, 아예 처음으로 가지는 
돌아가진 않는답니다.

단, 빠르면 6개월 
늦게는 1년 후, 리터치를 받으면 
배의 지속을 갖게 된다는 점.


    
    


리프팅을 하는 원리 외에도 
매선은 주름선을 끊어주는 역할을 하게 됩니다.

받으실 때, 똑똑 끊기는 느낌도 
조금 드실 거예요.   
       
   
    
    


지금 마지막의 보시는 것이 안면침이예요.

정안침이라고도 불리는 이 종류는 
목 주변 경혈을 자극하면서 
탄력을 좀 더 높일 수 있게 극대화된 
결과를 끌어주는데 많은 도움이 되신답니다.


    
   


그럼 평소에 어떻게 목주름관리를 해야 할까요?

상담 시, 충분히 더 알려드리게 됩니다.
모두 원인이 같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모든 분들에게 도움이 되는 
관리로는 자세 교정 
이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베개를 높게 사용을 하는 것보다, 
목, 어깨, 허리를 쭉 펴고 
평소에도 바른 자세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해요.

얼굴만 수분관리하지 마시고요.
목도 함께 수분관리를 해주시면 
더욱 도움이 되신답니다.

되도록 낮은 베개를 사용하도록 합니다.

이 또한, 하루 이틀만 하시지 마시고,
충분히 습관화 되도록 하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시간이 되신다면, 
마사지를 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여기서 무조건 좋다 하여, 
많은 양과 다양한 종류로 듬뿍 바르시는 것보다는 
화학성분을 참고하시고 
자극이 덜하신 라인으로 자주 충분한 
수분감을 보충해주시는 것이 좋습니다.


    
    


약 1-2개월 후의 목주름관리의 
그 변화들 ..

약침도 함께 병행을 하므로, 
주변 피부 또한 맑게 개선이 되는 것도 
함께 느껴보실 수 있답니다.


    
    
   
       


무엇을 해도 사라지지 않는 목의 나이선, 
단기간으로 시술 중에선 
가장 효과적이고, 만족도가 높은 
매선요법으로 받아보시면 도움이 되실 것입니다.



아연이 건강하고 아름다운 Story

분류
Total 120
List
 1  2  3  >  >>

전화상담 요청하기

- -

원하는 시간에 상담전화를 드리겠습니다.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
동의합니다. 동의하지 않습니다.